인재동정
제목   l  대검 사무국장에 문무일 총장과 인연 김영창 서울고검 국장
이름   l  관리자 날짜   l  2017-10-12 21:50:54
카테고리   l  일반 조회수   l  703
E-Mail   l  master@examhannam.tjlink.co.kr 홈페이지   l  기타분야
다운로드   l


서울신문

인쇄취소


대검찰청 신임 사무국장에 김영창(56) 서울고검 사무국장이 12일 전보 임명했다. 대검 사무국장은 일반직이 오를 수 있는 최고위직(1급)으로 검찰 수사관들의 ‘수장’으로 불린다.
김영창 신임 대검찰청 사무국장 법무부가 신임 대검찰청 사무국장으로 전보 임명한 김영창 서울고검 사무국장. 2017.10.12 [법무부 제공=연합뉴스
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.

▲ 김영창 신임 대검찰청 사무국장
법무부가 신임 대검찰청 사무국장으로 전보 임명한 김영창 서울고검 사무국장. 2017.10.12 [법무부 제공=연합뉴스

충남 출신인 김 국장은 한남대 법학과를 졸업하고 검찰직 7급 공채로 공직 생활을 시작했다.<!-- 광고 right >

대검 운영지원과장, 대전지검 사무국장, 부산고검 사무국장을 거쳐 9월 인사에서 서울고검 사무국장에 임명된 지 한 달 만에 자리를 옮겼다.

대검 사무국장은 검찰 일반직 중 가장 높은 직급으로 고위공무원단 가급(1급)이다. 대검 내 행정사무·보안·회계 등 일반직 업무를 총괄하는 핵심 보직이다. 원만한 성품인 김 사무국장은 후배들로부터 두터운 신망을 얻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.

문 총장이 대전지검장으로 재직한 2015년 대전지검 사무국장을 지내 문 총장 측근 인사로 꼽힌다.

일각에서는 박상기 법무부 장관과 학연 등이 있는 다른 인사가 거론돼 대검 사무국장 보임을 두고 박 장관과 문 총장이 신경전을 벌이는 것 아니냐는 얘기가 나오기도 했다. 즉, 문 총장이 다른 두명의 후배들을 제치고 김 국장을 고집했다는 뒷이야기도 나온다. 그러나 검찰청법은 검찰청 직원의 보직은 법무부 장관이 행하도록 규정한다.

온라인뉴스부 iseoul@seoul.co.kr
한국고시 법률저널 서울신문(고시&취업) > 윌비스 에듀윌 공단기 베리타스 합격의 법학원 아모르이그잼 박문각남부고시학원 박문각에듀스파 와우고시 서울고시각 쏙넷 위즈고시 에듀마켓